증강현실 전문 기업 맥스트와 에어에이알 MOU 체결
상태바
증강현실 전문 기업 맥스트와 에어에이알 MOU 체결
  • 석주원 기자
  • 승인 2019.05.09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동기획ㆍ개발ㆍ표준화 작업을 통해 제주도에 AR/VR 테마파크 조성 예정

[테크월드=석주원 기자] 증강현실 엔진 원천기술 보유기업 맥스트와 증강현실 콘텐츠 제작 전문기업 에어에이알은 향후 5G 시대에 대비해 전략적 협의에 나섰다. 양사는 콘텐츠 공동 기획 및 기술 협의를 통해 AR기술 응용 사업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번 협의를 통해 진행될 첫 프로젝트는 AR/VR 테마파크로, 제주도 내 2만평 규모로 자리 잡을 예정이다. 제주 AR/VR 테마파크는 아이부터 어른까지 모든 연령층이 체험할 수 있는 대형 테마파크로서 AR을 활용한 실내ㆍ외 서비스와 최신 VR 콘텐츠로 구성된 놀이시설 등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양사는 AR/VR 기술 개발 및 테마파크 조성에 그치지 않고, 미디어아트를 이용한 전시 공간사업에서도 긴밀하게 협력할 방침이다.


에어에이알의 오성훈 대표는 ”AR 콘텐츠 구현을 위한 공동 기획과 개발을 통해 그동안 카메라 애플리케이션이나 게임에 국한되었던 AR 기술을 미디어, 교육, 엔터테인먼트, 의료, 산업 분야로 확대해 나가겠다”며 “국내 최고의 AR 전문 기업인 맥스트와의 협약은 양사가 얻게 될 극적 시너지를 의미하며, 시장 선두에 설 최적의 모멘텀이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