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삼성SDS·신성이엔지, 5G 스마트팩토리 개발 협력
상태바
KT·삼성SDS·신성이엔지, 5G 스마트팩토리 개발 협력
  • 이건한 기자
  • 승인 2019.05.07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건한 기자] KT가 삼성SDS, 신성이엔지와 함께 경기도 용인 신성이엔지 공장에서 5G 스마트팩토리 사업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 스마트팩토리와 산업용사물인터넷 사업화를 위해 협력한다고 7일 밝혔다.

기업전용 5G 구성도
기업전용 5G 구성도

이번 MOU에 따라 3사는 ▲5G 기반 사업 실증사례 발굴 ▲산업용 사물인터넷(IIoT: Industrial Internet of Things) 사업 확대 ▲시범·실증 사업을 위한 인프라, 플랫폼, 서비스 협력 ▲KT ICT 기술적용 스마트팩토리 제품 개발과 공급 ▲비즈니스 모델 공동발굴과 컨설팅 지원 등을 함께 추진할 예정이다.

KT는 이번 사업에서 IoT, LTE, 5G 등 전용 네트워크 인프라를 제공한다. KT가 최근 공개한 기업전용 5G는 일반 인터넷 대신, 보안이 강화된 전용 무선망을 사용하므로 기업정보 보안이 중요한 스마트팩토리 환경에서 유용하다.

참여사들은 KT의 기업용 5G 네트워크와 산업용 IoT 플랫폼을 활용해 스마트팩토리의 수백, 수천개의 IoT 제품을 하나로 연결하고 데이터를 손쉽게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들을 개발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행사에 참석한 삼성SDS 솔루션사업부장 임수현 전무는 “삼성SDS의 Brightics IoT 플랫폼과 KT의 기업전용 5G 네트워크, 신성이엔지의 스마트팩토리용 제품을 연계하여 제품에 대한 제어와 관리, 데이터 분석을 통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이런 협력을 기반으로 새로운 고객가치를 창출해 시장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