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레즈’ UV LED 기술로 만든 무화학 ‘미니공기청정기’
상태바
‘바이오레즈’ UV LED 기술로 만든 무화학 ‘미니공기청정기’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4.11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오늘 11일 서울반도체와 서울바이오시스가 최근 락앤락이 출시한 ‘미니공기청정기’에 UV LED 혁신기술 ‘바이오레즈(Violeds)’를 공급했다고 밝혔다. 이 기술을 통해 운전자의 건강에 해로운 차량 내부 먼지, 습기 찬 매트의 바이러스균을 제거할 수 있으며, 탁월한 냄새 탈취 효능까지 얻을 수 있다.

 

 

락앤락의 미니공기청정기는 초미세먼지까지 제거하는 우수한 공기 청정 기능과 공기 중 세균 감소 기능, 탈취 기능을 갖췄으며, 청정화 능력과 오존 발생 농도, 소음도의 기준을 모두 인정받아 한국공기청정협회(KACA)로부터 CA인증(실내공기청정기 단체표준인증)을 획득한 제품이다.

바이오레즈 기술은 화학성분 없이 오로지 빛으로만 대장균, 폐렴균, 살모넬라균 등의 유해 세균과 바이러스를 99.9% 살균하는 신개념 청정 기술이다. 특히, UV와 반응해, 유해균 분해 물질인 이산화티타늄(TiO2, Titanium Dioxide)을 세라믹에 코팅한 후 광촉매에 적용하는 방식을 취한다. 광촉매 필터를 활용하기 때문에 필터를 교체할 필요가 없고, 끓는 물에 20분간 소독함으로써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서울반도체 영업본부 남기범 부사장은 “바이오레즈(Violeds) 기술이 적용된 UV LED는 미국항공우주국(NASA) 국제우주정거장에 적용된 청정 기술”이라며, “수은을 함유한 기존 UV 램프에 비해 안전하고 친환경적이며 경제적인 장점이 있어, 공기 청정과 탈취뿐만 아니라 수질정화, 피부질환 치료, 경화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