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5G 뉴미디어 시대 본격 개막
상태바
SKT, 5G 뉴미디어 시대 본격 개막
  • 박진희 기자
  • 승인 2019.03.28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박진희 기자] SK텔레콤이 본격적인 5G 시대를 맞아 자사 OTT 서비스인 옥수수(oksusu) 내에 5G 특화 미디어 콘텐츠를 28일부터 론칭한다. 5G 스마트폰 출시를 앞두고 5G의 초고속, 초대용량 특성을 활용해 즐길 수 있는 영상 콘텐츠를 본격적으로 선보이기 위해 옥수수 앱 첫 화면에 핵심 메뉴(탭) 중 하나로 ‘SKT 5GX관’을 마련했다.

‘SKT 5GX관’에는 ▲아이돌, 스포츠, 영화 등 다양한 VR 콘텐츠 ▲스마트폰 화면을 대형 스크린처럼 볼 수 있는 ‘5G MAX’ 콘텐츠 ▲풀HD나 4K UHD 급의 ‘초고화질’ 영상 등이 담긴다. 특히, VR관에 있는 다양한 콘텐츠들을 감상할 때 삼성 기어VR, 카드보드, 데이드림 기기 등을 연결하면 VR 기기 전용 서비스인 ‘SKT 5GX VR 앱’ 등을 통해 보다 생생한 몰입감을 느낄 수 있다

SK텔레콤의 5GX VR 서비스는 ▲마치 현장에 있는 듯한 ‘고화질 360도 영상’ ▲친구들과 함께 경험하는 ‘소셜 VR’ ▲대형 화면으로 실감나게 보는 ‘3면 스크린 영상’ 등 기존과 차별화된 새로운 미디어 경험을 선사한다.

SK텔레콤은 뮤직(아이돌), 스포츠, 영화, 여행, 전시 등을 망라하는 다양한 VR 콘텐츠 라인업을 선보인다. 우선 ‘아이돌 라디오’, ‘주간 아이돌’, ‘아프리카TV 댄서 프로젝트’ 등 다양한 아이돌 콘텐츠를 독점 제공해, K-POP 팬들에게 자기가 좋아하는 아이돌을 마치 눈 앞에서 보는 듯한 VR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5G MAX’ 메뉴에서는 최신 인기 영화, 다큐멘터리, 익스트림 스포츠 등 초고화질 영상을 커다란 스크린으로 즐길 수 있다. 영상 시청 중 VR 기기를 연결하면, 실제로 아이맥스 영화관에서 영상을 보는 듯한 몰입감을 느낄 수 있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풀HD급 이상으로 영상 화질을 업그레이드하고 시야각도 135°로 넓혔다. 

또, ‘초고화질’ 메뉴에서는 5G 특성을 십분 활용해 풀HD나 4K 이상 UHD 급의 드라마, 예능, 음악 채널 콘텐츠를 선보인다. ‘스카이캐슬’, ‘로맨스는 별책부록’, ‘하나뿐인 내편’, ‘아이템’, ‘열혈사제’ 등 최신 인기 드라마를 비롯, 인기 종영작과 야외 로케이션 위주의 각종 예능 프로그램, 음악 프로그램 등이 초고화질 영상으로 제공된다. 

초고화질 영상은 ‘핀치 줌’ 기능을 통해 원하는 부분을 최대 4배까지 화질 저하 없이 당겨볼 수 있다. 이를 통해 드라마의 특정 장면이나 예능 속 내가 좋아하는 연예인의 표정까지 선명하게 확대해 볼 수 있게 된다. 향후에는 현재 프로야구 중계처럼 공연이나 e스포츠 생중계를 여러 개의 화면으로 볼 수 있는 ‘멀티 뷰’ 기능도 선보일 예정이다. 

SK텔레콤 유영상 MNO사업부장은 “‘SKT 5GX관’을 통해 5G 시대의 새로운 미디어로 각광받을 VR콘텐츠와 초고화질 영상을 고객이 제대로 체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향후 옥수수뿐 아니라 POOQ과의 통합법인 서비스를 통해서도 미디어 혁신을 거듭해 뉴미디어 콘텐츠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