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월드 뉴스

상단여백
HOME 신제품 IT 디바이스 뉴스레터
엡손, 야외에서도 선명한 ‘고광량 레이저 프로젝터’ 2종 출시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3.05 18:22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엡손이 오늘 5일 3LCD 기술력과 설계 노하우를 집약해, 6천루멘(lm) 이상의 투사가 가능한 고광량 레이저 프로젝터 2종을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기자간담회를 통해 선보였다.

이번 신제품 EB-L12000Q와 EB-L20000U의 가장 큰 특징은 LCD 패널과 같은 광학 요소를 최적의 온도로 유지하는 ‘액체 냉각 시스템’을 개발해, 본체 크기를 620 × 280 × 720mm로 최소화하고 소음 크기도 감소시켰다. 또한, 3중 보호 구조로 견고함과 방진 기능을 강화하고, 정전 필터로 미세먼지를 걸러 유지 보수 없이 레이저 광원을 최대 2만 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다.

최대 1000인치까지 투사할 수 있어, 넓은 공연장, 대형 전시회, 미디어 파사드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EB-L20000U의 경우 2만루멘 밝기로 야외나 조명이 많은 밝은 환경에서도 생생하게 투사할 수 있다. EB-L12000Q는 엡손 제품 중 최초의 네이티브(Native) 4K 프로젝터로 1만 2천루멘 밝기로, 큰 화면에서도 선명하고 또렷한 이미지를 구현한다.

공간 활용 측면에선, 초단초점 제로 오프셋 렌즈 호환으로 폭넓은 투사비율을 지원해, 거리나 공간의 제약없이 설치를 자유롭게 할 수 있다. 이외에도 360도 다방향 투사, 프로젝션 맵핑 기능 등으로 밝기 손실 없이 자연스러운 이미지 투사를 제공한다.

 

#엡손#프로젝터#액체냉각시스템#EBL12000Q#EBL20000U#LCD

선연수 기자  sunys@techworld.co.kr

<저작권자 © TECHWORLD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선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