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버설로봇 대표, 현대자동차 의왕연구소 방문
상태바
유니버설로봇 대표, 현대자동차 의왕연구소 방문
  • 정재민 기자
  • 승인 2019.02.18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정재민 기자] 협동로봇 글로벌기업인 유니버설로봇(Universal Robots)은 요르겐 본 홀렌(Jürgen von Hollen, PRESIDENT) 사장이 방한 중 지난 12일 현대자동차 의왕연구소에 방문했다고 18일 밝혔다.

현대자동차 관계자와 함께 전장집중검사시스템을 둘러보고 있는 요르겐 본 홀렌 유니버설로봇 사장(우측서 네 번째), 이용상 한국영업본부장(맨 우측)

홀렌 사장의 이번 방문은 현재 유니버설로봇의 협동로봇을 활용해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전장 집중검사 시스템을 둘러보고 관계자들과 미팅을 갖기 위해 이뤄졌다.

이날 미팅에서 양사는 긴밀한 협력관계로 유연한 자동화 시스템 개발에 함께하기로 했다.

현대자동차 의왕연구소 관계자는 유니버설로봇과 함께 자사 협력사들의 생산성 향상을 돕는 활동을 적극 고려하겠다고 밝혔다.

요르겐 본 홀렌 사장이 둘러본 전장 집중검사 시스템은 총 6대의 유니버설로봇의 협동로봇으로 운용된다.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이 기술은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과 안전 관련 시스템을 하나의 공정에서 일괄 자동 검사하는 시스템이다.

또한, 이날 홀렌 사장은 국내 밸브 및 실린더 제작업체인 KCC정공도 방문했다.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품질의 밸브 및 실린더를 생산·수출하는 KCC정공은 작년부터 유니버설로봇 인증SI 업체인 솔텍솔루션을 통해 공급받아 유니버설로봇의 협동로봇을 활용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