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엘라스틱{온} 투어 2019, 이달 22일 개최
상태바
서울 엘라스틱{온} 투어 2019, 이달 22일 개최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2.12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엘라스틱서치코리아는 이달 22일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전세계 검색, 로깅, 보안 분야 최신 동향과 이에 대응하는 자사 최신 기술을 소개하는 글로벌 기술 세미나 ‘서울 엘라스틱{온} 투어(Elastic{ON} Tour Seoul) 2019’를 개최한다. 엘라스틱서치의 창업자이자 본사 CEO인 샤이 배넌을 비롯해 시각화 툴 ‘키바나(Kibana)’의 최초 개발자 라시드 칸, 루신 노리 한글분석기 개발자 짐 페렌지, 엘라스틱 아시아태평양지역 컨설팅 총괄 보안위협 전문가 니콜라스 림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이 참석한다.

이번 행사에서 엘라스틱은 엘라스틱서치를 비롯해 키바나, 비츠(Beats), 로그스태시(Logstash), 머신러닝 등 다양한 로그분석과 검색, 보안 분야에 대한 로드맵을 제시할 예정이다. 행사가 시작되는 08시30분부터 전문가 조언, 실시간 데모, 한국 유저들과의 교류 등 다양한 이벤트와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엘라스틱 엔지니어들이 부스에서 스택의 로드맵과 관련해 국내 사용자들과 질의응답하는 시간도 마련했으며, 신규 기능에 대한 소개와 시연도 진행할 예정이다.

엘라스틱서치코리아 한성엽 대표는 "약 2년 전 한국 엘라스틱 지사가 설립된 이후, 주요 대기업을 비롯해 다양한 중견·중소기업, 스타트업 기업 등이 엘라스틱의 실시간 검색과 로그분석 솔루션을 도입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전세계 최신 기술 동향과 이에 대응하는 엘라스틱의 신기술, 그리고 다양한 국내 구축 사례와 파트너 솔루션을 대거 소개할 예정이다. 국내 엔지니어들의 기술력과 고객사들의 비즈니스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