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 일렉트릭, IMO 환경 규제 대비 ‘스크러버 제어’ 솔루션 확대
상태바
슈나이더 일렉트릭, IMO 환경 규제 대비 ‘스크러버 제어’ 솔루션 확대
  • 박진희 기자
  • 승인 2019.01.09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박진희 기자]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IMO(국제해사기구)의 황산화물 규제에 대비한 ‘스크러버 제어’ 솔루션을 한국 시장에 본격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IMO는 황산화물(SOx)을 감축하기 위해 2020년 1월 1일부터 전세계 항행 선박들의 황산화물 배출량을 현행 3.5%에서 0.5%로 감소시키는 규제다.

이에 대응해 전세계 조선해운업계는 탈황장치인 스크러버(Scrubber)를 장착하거나 황함유량이 적은 저유황유 LNG를 연료로 활용하는 등 설비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스크러버는 기존 선박이나 신규 소형 상선에 장착되며, 초기 투자 비용이 낮은 장점이 있다. 따라서 스크러버 설치가 침체된 국내 조선업계에 활력을 불어넣어줄 것이라 관측되고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국내 조선업계의 도약을 위해 ‘스크러버 제어’ 솔루션을 집중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스크러버 제작에 필요한 모든 제품의 조선해운기자재 국제인증을 획득했고, 국제선급협회 (IACS, International Association Classification Societies)의 회원사인 DNV-GL, ABS, LR, BV, KR 등으로부터 인증을 획득해 안전성 신뢰성을 입증 받았다.

‘스크러버 제어’ 솔루션을 적용할 수 있는 범위를 도식화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하드웨어부터 소프트웨어까지 모든 분야 스크러버 제어, 전원 자동화 기술 등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사물인터넷(IoT)이 접목된 통합 아키텍처 플랫폼인 ‘에코스트럭처(EcoStruxure)’를 기반으로 스타터 패키지, 프리미엄 패키지 등 원하는 사양에 맞춰 선택할 수 있다.

기본 고성능 PLC인 모디콘(Modicon) 시리즈, 인버터 제품 중 가장 스마트한 솔루션을 갖춘 알티바 프로세스(Altivar Process), 신개념 HMI인 마젤리스(Magelis) 등 고객이 원하는 방향에 따라 다양한 제품 구성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