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월드 뉴스

상단여백
테크월드 뉴스
HOME 마이크로사이트 MOUSER
마우저의 우주탐험 ⑥달에 부치는 편지
박지성 기자 | 승인 2018.07.30 09:00

[테크월드=박지성 기자] 아주 특이한 배송 회사가 있습니다. 편지와 물품을 전달하는 것은 크게 차이가 없지만, 배송지가 바로 '달'입니다. 오늘 마우저 일렉트로닉스(Mouser Electronics)의 그랜트 이마하라(Grant Imahara)가 만난 사람은 존 톨튼(John Thornton)입니다. 존 톨튼은 애스트로보틱스(Aestrobotics)의 CEO인데요, 쉽게 말하자면 민영 달 우체국의 국장님입니다. 현재 이 기업을 이용하는 나라는 미국, 러시아, 중국 정도가 다 라고 하는데요. 달 우체국은 어떻게 운영되고 있는지 다 같이 보시죠.

#마우저#우주공학#우주탐사#그랜트이마하라#로보틱스#애스트로보틱스

박지성 기자  park.jisung@techworld.co.kr

<저작권자 © TECHWORLD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테크월드 뉴스
icon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