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NC(월간 전자부품 뉴스) UPDATED. 2018.7.20 금 18:42

상단여백
HOME 뉴스 인터넷·콘텐츠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이스트몹 ‘센드애니웨어’ 글로벌화 상호 협력‘센드애니웨어 PLUS’ 국내외 사용자 증대 위한 안정적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양대규 기자 | 승인 2018.04.17 09:12

[EPNC=양대규 기자] NBP의 클라우드 플랫폼인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이 이스트몹과 양사 서비스의 국내외 사용자 확산·제고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이스트몹은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 파일 전송 서비스인 ‘센드애니웨어(Send Anywhere)'와 더욱 강력해진 신규 서비스인 ‘센드애니웨어 PLUS'를 제공한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이스트몹 솔루션의 안정적인 구동에 최적화 될 수 있는 클라우드 환경과 사양을 제공한다.

센드애니웨어는 글로벌 파일 전송 서비스로 작년 기준 237개 국의 370만 명 월간 사용자(MAU)를 보유하고 있으면 연간 300%에 이르는 가파른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이러한 성장을 바탕으로 이스트몹은 세계 유수의 스타트업 순위를 보여주는 스타트업랭킹닷컴(Startupranking.com)에서 한국 스타트업 중 1위로 선정된 바 있다.

전세계 주요 거점에 글로벌 리전을 구축하여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은 이번 협업 모델 확보를 통해 국내 시장뿐 아니라, 글로벌 비즈니스 모델에 대한 상호 협력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이스트몹 마케팅 담당자인 장혜경 팀장은 “미국, 일본, 영국 등 글로벌 시장에서 빠른 성장세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센드애니웨어’ 서비스에 있어 가장 중요한 속도, 보안, 그리고 안정성을 극대화 시키기 위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었다"며 “이스트몹의 사용자들에게 기존보다 신속하고 편리한 경험을 제공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임태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리더는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글로벌 진출을 위해 힘쓰는 국내 기업에게 좋은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스트몹의 파일 전송 서비스인 ‘센드애니웨어’와 ‘센드애니웨어 PLUS’가 성공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이스트몹#NBP#센드애니웨어#스타트업

양대규 기자  yangda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대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