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NC(월간 전자부품 뉴스) UPDATED. 2018.7.20 금 18:42

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정책
행복청‧세종시‧LH, 세계적 스마트시티 조성 위해 손잡아‘세종 합강리(5-1생활권)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도시’ 성공적 조성을 위해
행복청, 세종시, 한국토지주택공사 간 업무 협약(MOU) 체결
김영민 기자 | 승인 2018.04.09 10:24

[EPNC=김영민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원재, 이하 행복청)과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박상우)는 ‘세종 합강리(5-1생활권)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도시’ 조성을 지원하기 위해 9일(월) 14:30 행복청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MOU) 체결식에는 이원재 행복청장, 이춘희 세종시장, 박상우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과 스마트시티 주무부처인 국토교통부 정경훈 도시정책관이 참석했다.

행복청과 세종시,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세종 합강리(5-1생활권)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다음과 같은 사항을 지원하기로 상호 합의했다.

아울러, 관계기관이 참여하는 ‘국가 시범도시 지원 특별팀’ 운영을 기반으로 기관 간 소통과 협력을 강화하고, 나아가 민간기업과 시민의 참여를 통해 시범도시가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는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하였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사람중심’의 ‘혁신성장’을 견인하는 스마트시티로 조성하는 데 3개 기관의 역량을 집중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며, 앞으로 행복청, 세종시, 한국토지주택공사는 도시계획단계부터 부지․건축공사, 실제 도시운영에 이르기까지 선도적 스마트시티로 건설하기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행복청, 세종시, 한국토지주택공사 관계자는 “행복도시 세종의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는 시민을 위한 기술을 토대로 균형있는 성장과 발전이 있는 도시”라며, “모든 세종 주민, 나아가 모든 국민이 혁신성장의 과실을 누릴 수 있도록 선도적인 스마트시티 모델을 선보이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도시’는 백지 상태에서부터 세계적 스마트시티 모델로 건설하는 곳으로, 지난 1월 29일 ‘4차산업혁명위원회’ 산하 ‘스마트시티 특별위원회’에서 ‘세종 합강리(5-1생활권)’와 ‘부산 에코델타’ 두 곳을 선정하여, 시범도시 추진체계 구성 및 기본구상 마련을 추진하고 있다.

#스마트시티#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세종시

김영민 기자  ymkim@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