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NC(월간 전자부품 뉴스) UPDATED. 2018.12.14 금 17:43

상단여백
HOME 동향 국내
SNS 인스타그램 51.3%로 2위…동영상은 유튜브 82.4% 압도나스미디어, 2018 인터넷 이용자 조사(NPR) 결과
양대규 기자 | 승인 2018.03.15 09:25

[EPNC=양대규 기자] KT그룹의 디지털 미디어렙 나스미디어는 국내 PC와 모바일 이용자를 대상으로 주요 서비스 이용 행태 및 광고 수용 행태를 분석한 ‘2018 인터넷 이용자 조사(NPR)’ 15일 발표했다.

SNS 이용자 10명 중 5명 이상이 ‘인스타그램’ 유저
NPR 결과에 따르면, 국내 인터넷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SNS는 페이스북이었으나, 이용률이 가장 많이 성장한 SNS는 인스타그램인 것으로 조사됐다. 인스타그램 이용률은 51.3%로 전년(36.4%) 대비 14.9%p 성장하며 크게 약진했다.

전체 SNS 이용률은 81.6%로 전년 대비 2.3%p 하락하며 약감소세로 돌아섰다. 남성의 SNS 사용률은 84.7%로 여성(78.3%)보다 6.4p% 높았다. 연령별로는 10대(87.8%)와 20대(87.5%)의 이용률이 가장 높았으며, 50대(73.8%)가 가장 낮았다.

SNS 별 이용률은 페이스북(67.8%), 인스타그램(51.3%), 밴드(36.7%), 카카오스토리(33.7%), 트위터(16.2%) 순이었다.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등 SNS 이용률이 전년 대비 소폭 하락한 반면, 인스타그램은 지난해 대비 14.9%p 증가해 눈에 띄는 성장세를 보였다.

주 이용 SNS도 페이스북(35.5%), 인스타그램(23.2%), 밴드(13.7%), 카카오스토리(12.3%) 순으로 조사됐다. 페이스북 집중도는 지난해(53.1%)보다 완화되었으며, 8.5% 비중으로 4위였던 인스타그램이 1년 사이 14.7%p 증가하며 2위 SNS 매체로 올라섰다.

인스타그램의 성장은 여성과 20-30대의 이용률 증가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여성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SNS는 인스타그램(59.7%)으로 페이스북 이용률(59.4%)을 넘어섰다. 또한 20대와 30대의 인스타그램 이용률도 각각 74.0%와 61.3%를 기록하며 1위인 페이스북 이용률(76.8%, 62.3%)과 비슷한 수치를 나타냈다.

반면, 40-50대는 타 연령층 대비 밴드와 카카오스토리의 이용률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50대는 밴드(63.3%)를 가장 많이 이용하고 있었으며, 다음으로 페이스북(56.6%), 카카오스토리(55.4%), 인스타그램(23.9%) 순으로 조사됐다.

하루 평균 모바일 동영상 시청 52.4분, 이용자의 93.6%는 모바일로 시청 
국내 온라인 동영상 이용자는 하루 평균 52.4분 모바일에서 동영상을 시청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전체 모바일 인터넷 시간(182.4분)의 28%에 해당하는 수치다.

인터넷 이용자의 온라인 동영상 이용률은 91.9%로 전년(87.7%) 대비 소폭 증가했다. 온라인 동영상 소비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가운데, 온라인 동영상 이용자의 93.6%는 모바일에서 시청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60.7%는 모바일 인터넷을 중심으로 동영상을 시청한다고 응답했는데, 이는 인터넷 이용자의 동영상 이용 행태가 모바일 중심으로 전환된 결과로 풀이된다. 이러한 모바일 동영상 시청 행태는 10대~30대 연령층에서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

온라인 동영상 이용자의 모바일 동영상 시청 시간은 일 평균 52.4분으로 조사됐다. 모바일 동영상 이용 시간은 성별 차이보다 연령별 차이가 크게 나타났다. 디지털 네이티브(Digital Native)로 불리는 10대와 20대는 일 평균 모바일 동영상을 각각 90.5분, 63.8분 시청한다고 응답해 모바일 동영상 콘텐츠의 핵심 소비층임이 확인되었다.

동영상 시청 플랫폼은 유튜브가 82.4%로 압도적
이용자들이 동영상을 시청하는 플랫폼은 유튜브가 82.4%로 압도적으로 높았고, 다음으로 네이버TV(42.8%), 페이스북(26.1%), 인스타그램(17.2%) 순이었다. 국내 동영상 시장에서 유튜브의 영향력은 더욱 확대되고 있으며, 성연령에 관계 없이 유튜브 이용이 가장 활발했다.

동영상 소비량이 많은 10대와 20대는 유튜브를 중심으로 다양한 플랫폼에서 동영상을 시청하고 있으며, 특히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서 동영상을 시청하는 비율이 평균 대비 높게 나타났다..

주요 동영상 시청 콘텐츠 장르는 예능이 55.7%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음악/뮤직비디오(40.0%), 영화(38.9%), 드라마(32.5%), 뉴스/시사/교양(28.5%), 스포츠(24.7%), 게임(24.0%) 순이었다. 유형별로는 완결된 콘텐츠(59.4%), TV 방송 영상 클립(49.5%), 실시간 생중계(33.1%), 1인 방송/MCN 방송(24.4%)을 주로 시청한다고 응답했다.

스포츠 관련 동영상은 국내외 스포츠 경기를 고화질로 생중계하는 네이버TV 이용률(69.6%)이 유튜브(57.0%)보다 높았으며, 게임 관련 동영상의 경우 유튜브(88.7%)를 중심으로 게임 전문 플랫폼인 트위치(28.3%)와 아프리카TV(27.7%)에서 시청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최근 활성화되고 있는 실시간 생중계의 경우, 스포츠, 뉴스, 게임, 연예인, BJ 등 다양한 유형의 생중계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는 네이버TV(51.1%), 유튜브(50.9%), 아프리카TV(23.6%), V LIVE(20.2%) 순으로 이용한다고 응답했다.

나스미디어 사업전략실 이지영 실장은 “각 서비스별 특성에 따라 성별과 연령별로 선호하는 SNS에 차이가 있다. 성공적인 SNS 마케팅을 위해서는 개별 SNS의 특징과 이용 행태를 분석하는 것이 필수”라고 전하며, “또한 2018년은 동영상 플랫폼 사업자간 경쟁이 더욱 심화될 전망으로, 각 동영상 플랫폼은 독자적 콘텐츠를 확보하는 데에 더욱 집중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스미디어 인터넷 이용자 조사(NPR)는 국내 PC와 모바일 동시 이용자를 대상으로 주요 서비스 이용 행태 및 광고 수용 행태를 분석하는 조사로 2004년부터 연 1회씩 실시되고 있다. 총 2,000명 모집단으로 모바일 전문 리서치업체에 의뢰해 2017년 12월 19일~2018년 1월 3일까지 모바일 설문으로 진행됐다.

#나스미디어#KT#SNS#인스타그램#페이스북#유투브#트위터#동영상

양대규 기자  yangda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대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