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NC(월간 전자부품 뉴스) UPDATED. 2018.5.25 금 13:58

상단여백
HOME 뉴스 e비즈니스
버즈빌, 아카마이 다운로드 딜리버리 솔루션 도입통신 인프라가 부족한 국가에서 안정적 서비스로 사용자 경험 극대화
양대규 기자 | 승인 2018.02.07 16:55

[EPNC=양대규 기자] 아카마이코리아는 국내 잠금화면 광고 플랫폼 사업자 버즈빌이 아카마이 다운로드 딜리버리 솔루션을 활용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2012년 설립된 버즈빌(buzzvil)은 잠금화면 광고 플랫폼으로 자체 서비스인 ‘허니스크린’과 미주 지역 1위 잠금화면 앱 ‘슬라이드조이’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간단한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 활용만으로 기존 파트너사 앱에 잠금화면 광고 기능을 활성화하는 ‘버즈스크린’을 출시했다.

버즈빌이 성공적으로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서 무엇보다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것이 가장 중요했다. 버즈빌의 잠금화면 서비스는 풀 사이즈 이미지를 화면에 가득 채워 보여주는 방식을 사용하기 때문에 이미지 전송 속도는 사용자 경험과 버즈빌의 성공에 큰 영향을 미친다. 특히 통신 인프라가 잘 갖춰지지 않은 국가에서 빠른 이미지 전송 속도는 사용자 경험 향상에 필수적이다. 

버즈빌은 현재 아카마이 다운로드 딜리버리 솔루션을 도입해 전 세계 30개국 1700만 사용자에게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전세계에 분산된 아카마이 인텔리전트 플랫폼으로 전세계 어디서든 안정적으로 이미지를 전송할 수 있다. 트래픽이 급증하는 예기치 못한 상황에서도 장애율 0%를 기록하며 유저 편의성과 광고 효과를 높였다. 

버즈빌 서주은 최고기술책임자(CTO) 겸 공동창업자는 “통신 인프라가 부족한 국가에서는 이미지 전송 속도가 사용자 경험에 큰 영향을 미친다”며, “아카마이와 협업해 통신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지 않은 나라에도 안정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버즈빌이 스타트업으로 비용을 많이 고민할 수 밖에 없는데 아카마이의 글로벌 플랫폼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사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카마이코리아 손부한 사장은 “국내 대표 잠금화면 광고 플랫폼인 버즈빌이 전세계에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아카마이가 기여하게 돼 기쁘다”며, “아카마이는 역량 있는 국내 스타트업이 글로벌 비즈니스에서 좋은 성과를 내고 발전할 수 있도록 끊임 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버즈빌#아카마이#SDK#잠금화면#다운로드 딜리버리 솔루션#통신 인프라

양대규 기자  yangda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대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