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NC(월간 전자부품 뉴스) UPDATED. 2018.7.16 월 14:39

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GS리테일-카카오,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정환용 기자 | 승인 2018.01.11 13:12

[EPNC=정환용 기자] GS리테일과 카카오는 11일 역삼동 GS타워 20층 대회의실에서 ‘모바일을 통한 고객 가치 증대 및 미래형 편의점 구축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이하 MOU)을 체결했다. 이번 MOU는 조윤성 GS25 대표, 임지훈 카카오 대표 등 양사의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실시됐다. 이 자리에서 양사 임직원들은 중요한 유통 플랫폼 중 하나인 모바일을 바탕으로 한 고객 가치 증대에 대한 의견을 나누며 성과 창출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GS리테일과 카카오는 ▲카카오톡 내 GS25 모바일 플랫폼 ‘나만의냉장고’ 구축 ▲모바일 결제 등 미래형 편의점 구축 노력 ▲양사 고객 가치 증대를 위한 연동 시스템 개발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공동 마케팅 등 향후 모바일 시장을 통해 편의점 업계를 선도하기 위한 협력에 힘을 기울이게 됐다.

특히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GS리테일은 카카오가 연내 오픈 예정인 카카오I(아이) 개발 플랫폼 ‘카카오I 오픈빌더’를 우선적으로 제공 받아, GS25의 모바일 앱 ‘나만의냉장고’의 핵심 기능을 카카오톡 챗봇으로 공동 개발하게 될 예정이다. 나만의냉장고는 1+1, 2+1 행사에서 제공되는 증정품을 보관했다가 유효기간 중 전국 GS25 어디에서나 찾아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기반으로 구현되는 나만의냉장고 챗봇에는 카카오의 자연어 처리기술인 대화 엔진이 사용될 예정이다. 이용자는 별도로 나만의냉장고를 다운로드 받지 않아도 상품 탐색부터 예약, 보관, 결제까지 카카오톡 채팅창 안에서 한 번에 실행할 수 있게 된다. 예컨대 ‘1+1행사 상품 알려줘’라고 채팅창에 입력하면 행사 상품을 모아서 보여주고 ‘도시락 예약해줘’라고 입력하면 메뉴, 픽업 일정 등을 설정할 수 있게 안내해주는 식이다.

GS리테일과 카카오는 챗봇 외에도 다양한 협력을 통해 고객만족을 높여 가겠다는 전략이다. GS리테일은 이번 MOU를 통해 최종 소비자의 편의를 높이고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수 있게 됐을 뿐만 아니라, 새로운 시스템 구축과 신규 고객 창출을 통한 가맹점의 업무효율성과 매출활성화에 긍정적인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카카오 역시 카카오톡 안에서 나만의냉장고 기능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이용자들의 만족감을 증대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정모 GS25 마케팅팀장은 “이번 MOU는 모바일 플랫폼을 통해 고객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업계를 선도할 수 있는 매우 의미 있는 시도”라며, “앞으로도 가맹점의 업무효율성과 새로운 수익 창출에 도움을 주고 최종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다양한 방안을 고민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박정호 카톡사업전략담당이사는 “GS리테일과의 협력으로 카카오톡 챗봇을 일상생활에서 편리하게 체험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며, “앞으로 다양한 업체들과 협력을 통해 카카오톡 챗봇을 활성화 시켜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카카오 I 오픈빌더는 카카오의 AI 기술과 카카오톡 접점이 필요한 파트너나 개인에게 제공되는 개발 플랫폼이다. 직관적인 인터페이스로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에 적용할 수 있는 챗봇을 만들거나 카카오미니에 적용되는 음성형 서비스를 손쉽게 만들 수 있다. 향후에는 시각 엔진을 이용해 이미지를 인식하는 서비스도 개발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카카오 I 오픈빌더는 다양한 파트너가 이용할 수 있도록 연내 오픈될 예정이다.

#GS#카카오#MOU#오픈빌더#모바일

정환용 기자  hyjeong@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환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