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C News UPDATED. 2017.11.17 금 17:42

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정책
LG이노텍, 17년 3분기 매출 1.7조원 달성 '카메라 모듈' 덕분
이나리 기자 | 승인 2017.10.25 16:42

[EPNC=이나리 기자] LG이노텍은 한국채택 국제회계기준(K-IFRS)으로 2017년 3분기 매출 1조 7872억 원, 영업이익 559억 원을 기록하면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29.1%, 영업이익은 171.9% 늘어났다. 전분기 대비해서는 매출이 33.4%, 영업이익이 71.9% 증가한 실적이다. 이는 스마트폰용 카메라모듈의 신모델 공급 확대와 전장부품 및 기판소재사업의 신제품 판매 증가에 따른 결과다.

회사 관계자는 “주요 고객사들의 프리미엄급 신모델 출시와 함께 초정밀, 고성능 부품 수요가 증가했다”며 “품질 경쟁력을 바탕으로 적기에 혁신 부품을 공급할 수 있었고 무선충전모듈, 2Metal COF 등 신제품 판매도 함께 확대됐다”고 밝혔다.

LG이노텍은 4분기에 카메라모듈, 전장부품, 기판소재 등 주력 사업 분야에서 전략 고객들의 신제품 판매가 본격 확대되는 만큼 안정적인 부품 공급으로 성장세를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광학솔루션사업은 전년 동기 대비 55% 증가한 1조 357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전분기 대비해서는 63% 증가한 매출이다. 해외 전략고객의 신모델 출시로 카메라모듈 판매가 크게 증가했고 LG전자와 중화권 고객의 플래그십 스마트폰에 듀얼 카메라모듈 공급을 확대한 결과다.

전장부품사업은 전년 동기 대비 13% 늘어난 3136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전분기 대비는 16% 증가한 매출이다. 국내외 차량부품 수요가 회복세를 보인 가운데 무선충전모듈과 TV용 부품 등 전자부품 판매도 확대됐다. 차량부품 신규 수주액은 3분기까지 2조 4000억 원을 기록했고 수주 잔고는 9조 1000억 원으로 늘어나 중장기 성장 기반을 탄탄히 다졌다.

기판소재사업은 전년 동기와 같지만 전분기 보다는 4% 증가한 2833억 원 매출을 기록했다. 포토마스크와 테이프 서브스트레이트 등 디스플레이 부품이 양호한 실적을 기록한 가운데 패키지 서브스트레이트 등 반도체 기판과 2Metal COF의 판매가 늘었다.

LED사업은 저수익 제품을 축소하고 차량용과 UV, 하이파워 LED 등 고부가 제품 중심으로 사업구조를 개선하는 과정에서 전년 동기 대비 1% 감소한 1707억 원 매출을 기록했다. 전분기 대비해서 매출은 3% 줄었지만 손익은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이나리 기자  narile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나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