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C News UPDATED. 2017.11.17 금 17:42

상단여백
HOME 신제품 IT 디바이스
삼성전자, 게이밍 특화 노트북 ‘오디세이’ 라인업 확대
정환용 기자 | 승인 2017.07.17 15:20

[EPNC=정환용 기자] 삼성전자가 그래픽 처리 속도와 배터리 용량을 늘린 게이밍 특화 노트북 ‘오디세이’(Odyssey) 시리즈의 고성능 모델을 출시한다.

 

오디세이 고성능 모델은 엔비디아 지포스 GTX1060 그래픽카드를 탑재해 그래픽 처리 속도가 기존 모델 대비 30% 빨라졌다. 기존 모델 43Wh 대비 약 53% 늘어난 66Wh 대용량 배터리를 적용했고, 인텔 코어 7세대 프로세서, PCIe SSD 256GB, 2,400MHz 속도의 DDR4 8GB(또는 16GB) RAM을 탑재했다.

오디세이 고성능 모델은 39.6cm FHD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어느 각도에서도 정확하고 정교한 게임 컨트롤이 가능하며, 눈의 피로도 적다. 비디오 HDR 기능을 통해 각 영상에 맞춰 색상과 명암비를 실시간으로 최적화해, 게임 영상이나 영화를 생동감 있게 감상할 수 있다. 

게임 중 자주 사용하는 WASD키가 항상 눈에 띄게 빨간색 백라이트 조명으로 강조했고, 게임 도중에도 프레임 레이트, CPU 사용량, 메모리 사용량을 바로 확인할 수 있는 대시보드(Fn+F10)와 게임 녹화(Fn+F11) 단축키를 제공해 게임 편의성을 높였다.

오디세이 고성능 모델은 나이츠 블랙 컬러로 출시되며, 가격은 운영체제·프로세서·메모리 등에 따라 다양하다. 윈도우 10 운영체제, 인텔 i7, 16GB DDR4 RAM을 탑재한 상위 모델 ‘NT800G5H-X716’은 248만 원, 리눅스 운영체제, 인텔 i5, 8GB DDR4 RAM이 탑재된 실속형 모델 ‘NT800G5S-XD5S’는 180만원이다. 리눅스 운영체제 탑재 모델은 사용자가 기존에 보유하고 있거나 게임에 필요한 운영체제를 골라 설치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삼성#게임#노트북#오디세이

정환용 기자  hyjeong@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환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