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C News UPDATED. 2017.9.25 월 13:16

상단여백
HOME 신제품 부품·센서
ADI, 1.3μA전력 제로 드리프트 연산증폭기 출시
이나리 기자 | 승인 2017.07.11 10:02

[EPNC=이나리 기자] 아나로그 디바이스는 1.8V 입력 전압에서 통상 1.3μA(최대 2μA)를 소비하는 제로 드리프트 연산증폭기 신제품 LTC2063을 출시했다. 

이 마이크로파워 앰프의 최대 입력 오프셋 전압은 25°C에서5μV이며, 최대 드리프트는 –40°C ~ 125°C 범위에서 0.06μV/°C다. 최대 입력 바이어스 전류는25°C에서 15pA이고, –40°C ~ 125°C에서는 100pA이다. 이처럼 높은 정밀도의 입력 특성 덕분에 큰 값의 피드백 네트워크 저항을 사용할 수 있으며, 고온 환경에서도 정확도를 유지하면서 전력 소비를 줄일 수 있다. 

레일투레일(rail-to-rail) 입력과 출력 특성은 단일 공급 전원 사용을 가능하게 하며, 향상된 동적 범위를 지원한다. 내장된 EMI 필터는 1.8GHz에서 114dB의 EMI 제거 성능을 제공한다. 이 제품에 적용된 제로 드리프트 아키텍처의 고유한 1/f의 낮은 잡음 특성으로 인해 LTC2063은 휴대용, 무선 센서 네트워크 애플리케이션은 물론 고온의 산업용, 자동차용 시스템에서 저주파 센서 신호의 증폭 및 컨디셔닝에 적합하다.  

LTC2063은 SOT-23 및 SC70 패키지로 공급된다. SC70 버전은 증폭기가 사용되지 않을 때 전류 소비를 90nA까지 줄이는 셧다운 모드를 포함하고 있어 초저전력 듀티 사이클의 센서 애플리케이션에도 활용될 수 있다. 예를 들어, 데이터시트에 소개된 낮은 듀티 사이클의 고정밀 산소 감지 회로는 평균 200nA 이하의 전류를 소비한다. 

더스트 네트웍스(Dust Networks)의 로스 유(Ross Yu) 마케팅 매니저는 “LTC2063은 어디에나 배치가 가능한, 완전히 다른 차원의 정밀 측정 솔루션”이라고 밝히고, “이 제품의 초저전력 및 고정밀 특성은 더스트 네트웍스의 스마트메시(SmartMesh) 무선 센서 네트워크와 완벽히 어울린다. 이러한 조합 덕분에 과거에는 실제 사용이 여의치 않았던 정밀 측정 기술의 활용 범위가 앞으로 더욱 확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한 예로 DC2369A 무선 전류 감지 레퍼런스 보드를 들 수 있다. LTC2063과 LTP5901-IPM SmartMesh IP 모듈, 그 밖에 마이크로파워 부품들을 사용하는 이 레퍼런스 보드는 소형 배터리로 수 년 동안 동작하는 절연형 부동 전류 감지 측정 플랫폼을 제공한다. 

#ADI#아나로그디바이스#리니어

이나리 기자  narile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나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