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C News UPDATED. 2017.12.14 목 11:30

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정책
LG디스플레이, 일본에서 ‘대형 OLED’기술력 인정받아
정동희 기자 | 승인 2017.06.16 08:59

[EPNC=정동희 기자] LG디스플레이가 일본 도쿄 NHK 기술연구소에서 열린 제 24회 유기EL 토론회에서 해외 기업으로는 최초로 ‘대형 OLED 패널 개발과 TV 시장의 개척’에 대한 공로를 인정 받아 업적상을 수상했다고 6월 16일 밝혔다. 

유기EL 토론회는 일본의 동경대, 큐슈대, 소니, JDI, JOLED 등 유기EL 즉 OLED 관련 일본의 주요 학계와 업계의 전문가들이 모여 학술, 응용 연구와 실용화의 발전을 위한 발표와 토론을 진행하는 학회다. 

이날 LG디스플레이는 대형 OLED TV 생산을 가능하게 한 WRGB 기술의 우위성을 인정 받아 유기EL 토론회로부터 해외 기업으로는 최초로 업적상을 수상했다. 

WRGB 기술은 TFT 기판 위에 빛의 삼원색인 적(R), 녹(G), 청(B)의 유기물을 ‘수평’으로 배열하는 RGB 방식이 아닌 적, 녹, 청의 유기물을 TFT 기판 위에 각각 ‘수직’으로 쌓아 올리고 화이트(W) 소자를 추가해 4개가 하나의 서브픽셀을 이루는 특허 기술이다. 

LG디스플레이는 WRGB 기술을 적용해 2013년 1월, OLED TV 패널을 양산하면서 대형 OLED TV시대를 개막했으며, 올해 CES에서는 종이처럼 얇은 월페이퍼(Wall Paper) 디스플레이와 CSO(Crystal Sound OLED), 투명 TV와 같은 혁신적인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특히, 이번 수상은 평판 디스플레이의 종주국인 일본이 대형 OLED 패널을 생산하고 있는 LG디스플레이의 기술력을 인정했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 

OLED TV 개발 Group 오창호 전무는 “LG디스플레이가 업계 최고의 전문가들로부터 OLED 기술력에 대해 인정받았다는 점을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차별화된 OLED 제품 개발로 디스플레이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LG디스플레이#OLED

정동희 기자  dhjung@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동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