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C News UPDATED. 2017.11.24 금 17:56

상단여백
HOME 신제품 부품·센서 뉴스레터
노르딕, 메모리 최적화한 '블루투스5' nRF52810 공개
이나리 기자 | 승인 2017.06.07 15:13

[EPNC=이나리 기자] 노르딕 세미컨덕터(Nordic Semiconductor)는 최첨단 고성능 블루투스(Bluetooth) 저에너지 SoC(System-on-Chip) 제품군인 nRF52 시리즈의 최신 제품을 출시했다. 이 nRF52810은 입출력 포트와 메모리를 최적화한 제품으로 현재 마켓에서 제공되는 블루투스 5 솔루션 중 가장 손쉽게 접근이 가능한 단일 칩 솔루션이다.

nRF52810 SoC는 가장 비용에 민감한 대량생산 애플리케이션에 이르기까지 블루투스 5의 핵심 성능의 이점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해준다. 이 디바이스는 블루투스 4.2 기반 기존 블루투스 저에너지 솔루션에 비해 2배의 데이터 대역폭(2Mbps)를 제공하며, 특히 비콘 애플리케이션의 경우, 보다 효율적으로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도록 애드버타이징 패킷 페이로드 크기를 251바이트까지 증가시킬 수 있는 확장 기능을 갖추고 있어 브로드캐스팅 성능이 8배까지 향상된다.

주요 타깃 애플리케이션으로는 IoT(Internet of Things)용 네트워크-연결 센서, 비콘 빌딩 블록과 저가형 웨어러블 기기, 컴퓨터, 태블릿용 무선 마우스와 키보드, 장난감, 일회용 의료용 모니터링 장치, 기본 RF 리모콘 등이 해당된다.

nRF52810 SoC는 노르딕 세미컨덕터의 고성능 nRF52 시리즈(nRF52810과 핀 호환이 가능한 이미 검증된 nRF52832 SoC와 nRF52 시리즈의 상위 제품인 nRF52840 SoC 포함)의 하위 버전 디바이스이다. 이 SoC는 nRF52832 SoC와 동일한 100dBm 링크 버짓의 2.4GHz 멀티프로토콜 무선 기능을 사용하고, 64MHz, 32비트 ARM 코어텍스-M4 MCU를 갖추고 있어 비슷한 수준의 RF 성능과 연산 기능을 제공하면서도 전력소모는 1Mbps Rx 및 0dBm Tx에서 각각 4.6mA에 불과하다. 이 nRF52810은 블루투스 5 SoC 중 가장 저사양의 제품이기는 하지만, 널리 사용되는 입출력 포트를 모두 지원하고 있다. 또

한 nRF52810 SoC는 196kB 플래시, 24kB RAM(nRF52832 SoC의 경우 512kByte 플래시, 64kB RAM)을 통합하고 있어 대량생산 저가형 애플리케이션의 일반적인 애플리케이션 코드를 실행할 수 있다. 타깃 애플리케이션의 OTA-DFU(Over-the-Air Device Firmware Update) 기능도 지원된다.

노르딕 세미컨덕터의 세일즈, 마케팅 디렉터인 기에르 랑엘란드(Geir Langeland)는 “아무리 단순한 애플리케이션이라 하더라도, 블루투스 5가 제공하는 성능의 개선점을 통해 모든 무선 연결 기기는 상당한 혜택을 얻을 수 있다. 하지만 초기 블루투스 5 SoC는 높은 가격으로 인해 하위 레벨 애플리케이션에 적용하기에는 적합하지 않았다”며 “노르딕은 nRF52810 SoC를 출시함으로써 이러한 문제를 해결했다. 이 저가형 제품은 nRF52 시리즈의 적용분야를 확장함으로써 간단하면서도 비용 제약이 큰 블루투스 저에너지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새로운 가능성을 열었다”고 밝혔다.

또한 랑엘란드는 “수십억 개의 센서들이 서로 연결되어 있는 IoT의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이러한 센서들이 적절한 도달거리와 처리량, 보안을 갖추는 것은 물론, 구매, 설치, 유지보수 비용도 절감할 수 있어야 한다.”며, “nRF52810 SoC는 이러한 비전을 실현하는데 한발 더 다가설 수 있도록 해줄 것”이라고 전했다. 

nRF52810 SoC는 nRF52 개발키트(DK: Development Kit)와 호환되며, 이 디바이스를 위해 컴파일된 애플리케이션 코드는 모든 nRF52 시리즈 SoC에 포팅이 가능하다. 애플리케이션 개발은 모든 기능 조합을 구현할 수 있도록 최대 20개의 링크를 동시에 연결할 수 있는 S132 SoftDevice와 nRF5 DK로 지원된다.

#노르딕 세미컨덕터#블루투스5

이나리 기자  narile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나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