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C News UPDATED. 2017.11.20 월 17:11

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정책
SAP, 중소기업 디지털 변혁 혁신 방안 제시
정동희 기자 | 승인 2017.04.11 15:41

[EPNC=정동희 기자] SAP 코리아가 11일 코엑스에서 ‘중소기업 디지털 변혁 지원 전략 기자 간담회’를 개최하고 국내 중소기업들의 디지털 변혁을 함께 이끌어나가기 위한 전략을 발표, 관련 기관들과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첫 기조연설자로 나선 장순열 한국IDC 리서치그룹 상무는 전 세계 13개국 중소기업들의 디지털 변혁에 대해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에 따르면 국내 중소기업의 협력 소프트웨어 및 ERP를 포함한 총 10개 소프트웨어 평균 사용률은 38.5%로 조사 대상 13개국 중 가장 높은 수준이었다. 

그러나 높은 소프트웨어 사용률에도 불구하고 한국의 중소기업은 디지털 변혁에 대한 자가진단에서 상대적으로 낮은 평가를 내렸다. 대부분의 한국 중소기업은 디지털 변혁에 있어 시작단계라고 답변했다. 특히 실시간 인사이트를 통해 가시적인 성과를 얻고 있다고 생각하는 국내 중소기업은 3.3%에 불과했으며 이는 13개국 중 최하위다. 

장순열 IDC 상무는 “최근 몇년간 중소기업 대상의 다양한 지원과 정책으로 국내 기업들의 소프트웨어 도입률은 미국, 일본 등 선진국 대비 높았지만 정작 이를 활용해 효율적인 디지털 변혁에 성공한 기업은 극히 소수에 불과하다”며 “가격 경쟁력이 있는 소프트웨어 도입보다 중요한 것은 이를 기업의 사정과 전략에 맞춰 활용하는 것이며 이에 대한 국가와 업계 차원의 진지한 고민을 하지 않으면 나라 전체의 경쟁력이 흔들리는 시점이 왔다”고 현 상황을 꼬집었다. 

이어 두 번째 기조연설에서는 형원준 SAP코리아 대표가 중소기업의 디지털 변혁을 위한 전략 방안을 제시했다. SAP코리아는 현재 웅진을 비롯한 다양한 파트너사와 손잡고 다양한 규모와 업종의 중소기업 고객사를 위해 S/4HANA, 바이디자인(ByDesign) 등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SAP코리아는 국내 중소기업이 한국을 넘어 세계로 뻗어나가는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전방위적 지원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형원준 대표는 “세계의 강소기업들은 각 산업의 디지털 변혁과 4차 산업혁명의 중추적 역할을 하는 반면 대부분 국내 중소기업들은 여전히 대기업 의존적이고 성장 정체기를 겪고 있다”며 “4차 산업혁명을 맞이하고 있는 세계시장은 ICT 인프라도 뛰어나고 변화대응에도 민첩한 한국의 중소기업들에게 가장 큰 성장의 기회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형 대표는 또한 “SAP 코리아는 지난 20여년 동안 대기업을 포함한 국내 기업의 디지털 변혁과 글로벌화를 위해 성공적으로 기여해 왔다”며 “향후 SAP 코리아는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보다 다양한 규모의 기업을 대상으로 한 맞춤형 지원을 통해 국내 중소기업들도 4차 산업혁명에 필요한 기업용 애플리케이션과 플랫폼을 손쉽고 저렴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또한 SAP 코리아는 국내 중소기업의 디지털 변혁 실태를 보다 다양한 각도에서 바라보기 위해 현업에 종사하고 있는 전문가들과 함께 패널 토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패널 토의에는 이재진 웅진 (SAP 컨설팅 파트너) 대표이사, 최석 RGP코리아(배달통 및 요기요) 부사장 장순열 한국IDC 상무 및 형원준SAP코리아 대표 등이 참여해 실제 경영현장에서 느끼는 디지털 변혁의 수준과 중요성 및 디지털 변혁을 목표로 하는 국내 중소기업을 위한 조언 등에 대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한편 이날 발표된 ‘IDC 중소기업 디지털 변혁 연구조사’는 SAP가 IDC에 의뢰해 진행한 연구로, 한국을 포함해 전 세계 13개국의 3900개 주요 중소기업들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각국의 제조, 공익사업, 건강, 금융, 그리고 공공 부문 등 다양한 산업에 속한 중소기업이 연구에 참여했다. 이번 IDC의 연구조사는 중소기업들의 디지털 변혁과 관련해서 두 번째로 진행된 리서치로, 중소기업들의 클라우드 도입 현황, 선호도, 이용 솔루션에 대해 더욱 세부적으로 연구했다. 

#SAP#중소기업

정동희 기자  dhjung@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동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