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C News UPDATED. 2017.9.22 금 16:57

상단여백
HOME 디지털라이프 스마트홈 뉴스레터
[CES 2017] 돌비 음향 탑재한 '올레드 TV W' 공개다양한 HDR 규격/장르에 관계없이 완벽한 HDR영상 구현
이두혁 기자 | 승인 2017.01.05 12:55

LG전자가 1월5일부터 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7'에서 'LG 시그니처(SIGNATURE) 올레드 TV W'를 공개한다. 이 제품은 패널 두께가 2.57mm에 불과해  마치 그림 한 장만 벽에 걸려 있는 듯한 느낌을 주고 TV에 '돌비 애트모스' 기술을 적용해 입체음향을 극대화했다.

화면 이외의 요소 배제한 미니멀리즘 디자인 극치

77형/65형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모델명: 77/65W7)는 마치 그림 한 장이 벽에 붙어있는 듯한 느낌을 주는 벽걸이형 올레드 TV다. 화면 이외의 요소를 철저히 배제해 미니멀리즘 디자인이 구현한 아름다움의 극치를 보여준다.

특히 W7 시리즈(65W7 기준)는 패널 두께가 2.57mm에 불과하다. 벽걸이 TV 거치대를 포함해도 4mm가 채 안 된다. 벽에 걸면 마치 유리창을 통해 바깥세상을 보는 듯한 느낌을 가져다준다.

LG전자는 TV 화면을 제외한 모든 부품을 별도의 ‘사운드 시스템’으로 분리, TV 하단에 설치할 수 있도록 했다. 사운드 시스템은 4.2채널의 스피커를 탑재, 풍성한 음향을 제공한다. 특히 천장 방향으로 소리를 내는 두 개의 업파이어링(up-firing) 스피커를 갖춰 입체감 넘치는 사운드를 구현한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

 

 

 테크니컬러 색채 기술로 원본 자연색 그대로 감동 전달

LG전자는 2017년형 올레드 TV에 ‘테크니컬러(Technicolor)’ 색채 기술을 더했다. 할리우드 영화 가운데 70% 이상이 테크니컬러 색채 기술을 사용하고 있다. 

또 ‘테크니컬러’는 뛰어난 색 재현력과 색 정확도를 지닌 LG 올레드 TV를 기준 디스플레이로 채택, 영화 제작과 후반 보정작업에 활용할 계획이다.

세계 최초로 TV에 ‘돌비 애트모스’ 입체 음향 시스템 탑재

새롭게 선보인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첨단 입체음향 시스템인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를 지원한다. 현재 돌비 애트모스를 지원하는 TV는 LG 울트라 올레드 TV뿐이다.

돌비 애트모스는 화면상의 사물의 움직임이나 위치에 따라 소리가 사용자의 앞이나 뒤, 위에서 들리는 것처럼 만들어 준다. 소리가 시청자의 머리 위쪽에서 들리도록 해줘 더욱 입체적이고 사실적인 공간감을 제공한다.

◇ 다양한 HDR 규격/장르에 관계없이 완벽한 HDR영상 구현

다양한 규격의 HDR 영상을 또렷한 화질로 구현하는 것도 2017년형 울트라올레드TV의 특징이다.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콘텐츠의 규격과 장르에 관계없이 압도적인 HDR 화질을 보여준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돌비비전(Dolby Vision)’, ‘HDR 10’, HLG(Hybrid Log-Gamma) 등 다양한 규격의 HDR 영상을 재생한다.

특히 ‘돌비비전’은 넷플릭스, 워너브라더스, 유니버설, MGM 등 할리우드 영상 제작업체들이 가장 많이 채택한 HDR 방식이다.

HDR을 구현할 때 어두운 부분은 더욱 어둡게, 밝은 부분은 더욱 밝게 만들기 위해 독자적인 화질정보(Metadata)를 넣는다. 돌비비전의 경우 각 초당 프레임별로 화질정보를 제공하기 때문에 정밀한 보정이 가능하다.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HDR 효과(HDR Effect)’도 지원해 HDR 컨텐츠가 아닌 일반 콘텐츠도 더욱 생동감 넘치게 제공한다.

권봉석 LG전자 HE사업본부장 부사장은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입체 음향기술인 ‘돌비 애트모스’와 HDR 화질 기술인 ‘돌비비전’에 테크니컬러 색채 기술까지 더해 마치 극장 같은 완벽한 시청환경을 제공한다”며 “차원이 다른 LG 올레드만의 화질과 디자인으로 프리미엄 TV의 진정한 가치를 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두혁 기자  twodu@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두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