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C News UPDATED. 2017.1.23 월 17:28

상단여백
HOME 뉴스 통신·방송
SK텔레콤 "연말연시 통신망 집중 관리한다"타종 행사 및 해돋이 지역, 스키장, 고속도로 주변 기지국 용량 확대
이나리 기자 | 승인 2016.12.26 11:03

SK텔레콤이 연말연시 시즌을 맞아 급격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동통신 트래픽 수용을 위해, 기지국 용량을 증설하고, 특별 상황실을 운영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연말연시에 평시 대비 시도호는 최대 42% 증가, 데이터 트래픽은 최대 35%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또 타종행사가 진행되는 신년이 되는 자정과 새해 첫 해돋이 시간대는 지역에 따라 최대400%이상의 시도호 급증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시도호 : 통화, 문자, SNS, 인터넷 검색 등 이동통신 서비스 이용 시도 건수)

SK텔레콤 구성원들이 연말연시 기간 증가할 이동통신 트래픽 수용을 위해 포항 호미곶 앞 기지국에서 네트워크 장비를 점검하고 있다.

이에 따라 SK텔레콤은 전국적으로 트래픽 증가가 예상되는 장소인 주요 번화가, 쇼핑센터, 스키장, 고속도로 등을 중심으로 기지국 용량 사전 증설 작업을 마쳤다.

특히 신년 전환 시점(00시 ~01시 사이)에는 타종 행사장과 해돋이 명소에서의 시도호가 급증될 것을 감안, 해당 지역을 중심으로 용량 증설 작업 및 이동기지국을 배치하고 자사 고객의 원활한 이동통신 서비스 이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SK텔레콤은 연말연시(`16.12.30~`17.1.1)기간에 비상상황실을 운영, 약 1000여명의 인력을 배치해 SNS,  MMS, T map 등 주요 서비스를 중심으로 실시간 모니터링 및 망 집중 관리를 실시할 계획이며, 지능형 스미싱 판별 프로그램인 ‘스마트 아이(Smart-Eye)’ 를 통해 인사 문자를 가장한 스미싱 문자 탐지 등 고객 보호 활동을 강화 할 예정이다.

이나리 기자  narile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나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