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프렌즈 캐릭터 '다음 메일 웹버전'에 적용
상태바
카카오프렌즈 캐릭터 '다음 메일 웹버전'에 적용
  • 이나리 기자
  • 승인 2016.10.04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독성 높이는 유저 인터페이스 적용, 간편 답장 등 신규 기능으로 편의성 강화

카카오가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를 활용한 비즈니스를 다음 메일 웹버전에도 적용한다.

이번 개편을 통해 다음 메일은 새로운 유저 인터페이스와 다양한 편의 기능, 카카오프렌즈가 적용된 스킨 및 편지지 등을 통해 한층 더 개선된다.

메일함 관리부터 메일 작성까지 서비스 곳곳에서 카카오프렌즈를 만날 수 있게 됐다. 어피치, 라이언, 무지 등 3종의 스킨을 통해 자신의 취향에 맞게 메일함 디자인을 변경할 수 있으며, 메일을 쓸 때도 다양한 카카오프렌즈 편지지로 개성 있는 메일을 완성할 수 있다.

또 카카오톡에서 기본으로 제공되는 카카오프렌즈 이모티콘이 그대로 적용돼 메일 작성 시 풍부한 감정 표현이 가능해졌다.

카카오, 다음 메일 웹버전 전면 개편 화면

가독성을 높이는 유저 인터페이스와 새롭게 추가된 편의 기능을 통해 다음 메일 이용도 더 쉬워졌다. 전체적으로 메뉴의 크기와 폰트, 간격, 위치 등을 조절해 이용자가 서비스를 직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이용 환경을 개선했다.

또 받은 메일을 읽고 바로 답장 할 수 있는 간편 답장 기능을 추가하고, 메일 작성 중 다른 메일을 간편하게 확인 할 수 있도록 메일 쓰기 창에 ‘최소화’ 및 ‘축소; 버튼을 제공하는 등 메일 소통에 편리함을 더했다.

메일 검색도 개선했다. 검색 조건을 별도로 설정할 필요없이 검색창에서 원하는 키워드를 입력만 하면 제목, 내용, 보낸 사람 등 키워드의 검색 범위를 바로 설정할 수 있어 편리하다.

이번 다음 메일은 안정적인 개편 진행을 위해 오는 10월5일부터 이용자에게 순차적으로 적용할 예정이며, 연내 개편을 마무리 지을 계획이다.

또 다음 메일은 새로운 메일 환경이 익숙하지 않은 이용자를 고려해, 우측 상단의 전환 버튼을 누르면 기존 메일 버전과 개편 버전을 선택해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카카오는 “편리한 소통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신규 기능부터 서비스 디자인, 메일 에디터까지 전체적으로 이용자 친화적인 개편을 진행했다”며, “웹버전에 이어 다음 메일의 모바일 앱도 연내 개편을 진행해 디바이스 환경에 상관없이 편리한 메일 소통을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