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체공학적 착용감에 패셔너블한 디자인 겸비한 헤드폰
상태바
인체공학적 착용감에 패셔너블한 디자인 겸비한 헤드폰
  • 신윤오 기자
  • 승인 2015.03.03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테레오 헤드폰 캔스톤 F&D H410 출시

음향기기 전문 제조•유통 기업 캔스톤어쿠스틱스(이하 캔스톤, www.canston.com, 대표 한종민)가 패셔너블한 디자인과 프리미엄 사운드를 자랑하는 프로패셔널 스테레오 헤드폰 F&D H410을 국내에 정식 론칭했다.

인체공학적인 디자인이 돋보이는 이번 신제품 스테레오 헤드폰 F&D H410은 가벼운 무게와 부드러운 이어 패드로 장시간 착용에도 착용에도 내 귀에 딱 맞는 편안함을 느낄 수 있으며, 음향기기 전문기업 F&D만의 음향 노하우와 기술이 접목되어 더욱 실감나는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우선, F&D H410의 심플하면서도 가볍지 않은 디자인은 패션 아이템으로도 손색이 없다. 언제 어디서나 주위 환경에 자연스럽게 어우러져, 실내에서 음악감상을 할 때, 혼자 여행할 때, 출근할 때, 학교에 갈 때도 일상의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다.

게다가 국내에서 다양한 스피커 제품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F&D가 국내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헤드폰인 만큼 성능도 뛰어나다. 40mm 고품질 드라이버 헤드폰 유닛으로 전 영역에 걸쳐 향상된 사운드를 즐길 수 있으며, 유닛이 위치된 인클로저는 저음의 울림을 극대화한다.

또한, 확장된 주파수 대역으로 미세한 숨소리까지 느낄 수 있는 고해상도의 사운드를 발휘하여 음악 감상은 물론 레코딩 환경에 죄적화 되어있다.

또, 편안한 착용을 위해 스테인리스 재질의 크기 조절기는 12단계로 나뉘어 헤어밴드의 크기를 조절할 수 있으며, 내 귀에 꼭 맞는 인체공학적인 디자인의 이어패드는 부드러운 가죽으로 마감되어 착용감이 훌륭하다.

스테레오 플러그는 전도율이 높은 3.5mm 금도금을 통해 노이즈와 왜곡을 최소화 했다. 1.2m의 케이블은 플렛 케이블을 사용하여 선꼬임이 적어 사용하기 편리하며, 색상은 어느 공간에서나 자연스럽게 어우러지는 블랙브라우니와 톡톡 튀는 마쉬멜로우오렌지 두 가지 색상으로 구성되어 취향에 맞게 선택하면 된다.

캔스톤 관계자는 "그 동안 스피커 제품으로 소비자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에 힘입어 이어폰, 헤드셋에 이어 이번에 헤드폰까지 출시하게 되었다"면서, "스테레오 헤드폰 F&D H410은 언제 어디서나 자연스럽게 어우러지는 디자인과 고품격 사운드를 즐길 수 있는 제품" 이라고 소개했다.

한편, 음향기기 전문 기업 캔스톤의 제품에 관한 자세한 정보와 이벤트 안내는 캔스톤 카페(http://cafe.naver.com/canston)와 마이크로사이트(http://brand.danawa.com/canston)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