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가입 현금지원까지 합리적인 비교사이트 '인터넷끝판왕'
상태바
인터넷가입 현금지원까지 합리적인 비교사이트 '인터넷끝판왕'
  • 방제일 기자
  • 승인 2021.01.14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방제일 기자] 코로나19의 확진자수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는 추세임에도 여전히 사회적 거리두기가 이어지고 있다. 전국적으로 외출을 자제하며 실내생활을 권고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집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취미 생활과 활동들에 대한 관심 역시 지속적으로 커지고 있다.

특히 각 가정에서 인터넷 신규가입 및 설치부터 재약정을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인터넷 뿐만아니라 IPTV, 넷플릭스와 같은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OTT)의 사용량 역시 크게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인터넷비교사이트 '인터넷끝판왕'에서는 "인터넷가입을 이용하는 고객들이 꾸준히 늘고 있는 가운데, 요금과 사은품에 관한 궁금증과 문의가 특히 많다"고 전하며 "인터넷가입을 검색했을 때 관련으로 '인터넷가입사은품많이주는곳'이 자동으로 완성이 될 정도로 많은 소비자들이 '사은품', '현금지원'과 '요금'을 중요시 여기는 경향이 있다. "고 말했다. 

인터넷비교사이트는 기존의 오프라인 대리점을 통해서 인터넷가입을 진행하던 것과 달리 온라인을 통하여 비대면으로 간편하게 인터넷설치 상담과 서비스를 받아볼 수 있다. 인터넷가입 비교사이트는 SK, KT, LG와 같은 통신 3사의 요금과 혜택을 한 눈에 확인하고 비교해 볼 수 있도록 정리가 되어있다. 초고속인터넷 설치를 원하는 소비자들은 이를 통하여 보다 간편하게 희망하는 요금제를 선택할 수 있다.

허나 대부분의 인터넷비교사이트는 2019년 6월 1일부터 시행된 '경품고시제'의 가이드를 준수해야한다. 이는 전국적으로 적용이 되는 제도로 사은품 금액에 제한이 생기면서 '최대'의 의미가 무색해졌다. KT, LG, SK 통신사에서 구졍한 사은품 금액의 최소 -15%~ 최대 +15%까지 지원이 가능하고 이를 준수하지 않을 경우 불이익을 받을 수 있다.

허나 고시된 사은품의 정보가 경품고시 가이드를 준수하지 않고 인터넷가입현금지원을 하고 있더라도 해당 업체는 피하는 것이 좋다. 가이드를 지키지 않을 경우 최소 벌금에서 최대 영업정지의 처분을 받을 수 있고, 가입이 진행 되었으나 신고가 접수될 경우 약속된 사은품을 받지 못하고 약정기간을 채워야하는 불상사가 발생할 수 있다.

또한 '인터넷가입사은품을 당일에 지급한다'는 등, 자극적이고 무분별한 문구, 과대광고에 현혹되지 않는 것도 중요하다.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고 있는지, 또 업체가 운영되어온 기간은 어느정도인지를 체크한다면 사기업체를 피할 수 있다.

인터넷비교사이트 '인터넷끝판왕'에서는 전문상담사를 통하여 개개인 맞춤 상담을 진행하며, SK, KT, LG 요금을 비롯하여 사은품 정보 고시를 상세하게 안내하고 있다. 더불어 인터넷설치를 희망하는 고객과의 상담을 통하여 인터넷 주 사용 패턴을 파악하고 이를 바탕으로 적절한 인터넷요금제를 추천하고 있다. 

또한 인터넷TV결합 등 요금 할인을 받아볼 수 있는 내용에 대해서도 상세한 고지가 진행되고 있다. TV결합 외에도 유무선결합, 패밀리결합 할인 등 다양한 헤택을 통하여 보다 합리적으로 초고속인터넷 가입이 가능하다.

'인터넷 끝판왕' 관계자는 "경품고시 가이드를 준수하는 내에서 최대 사은품을 지급하고 있으며, 신규가입자를 위한 인터넷가입혜택 뿐만 아니라 재약정 혜택 역시 자세히 알아볼 수 있다"고 전했다. 기존에 사용하던 인터넷 약정이 끝나더라도 재약정을 통하여 혜택을 받아볼 수 있어 신규가입자 외에도 재약정을 희망하는 고객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말했다.

인터넷티비결합 등 할인 혜택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인터넷현금사은품많이주는곳인 '인터넷끝판왕' 비교사이트를 통하여 확인해볼 수 있다. 이 외에도 1,600여 건 이상의 이용후기를 확인할 수 있어 '인터넷끝판왕'에 대한 신뢰도를 더욱 높이고 있다.

인터넷 설치 및 요금을 비롯하여 현금지원 사은품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인터넷끝판왕' 네이버 공식 카페 또는 홈페이지를 통하여 확인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