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성엔지니어링, 산업부 '소부장 으뜸기업' 선정
상태바
주성엔지니어링, 산업부 '소부장 으뜸기업' 선정
  • 선연수 기자
  • 승인 2021.01.11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주성엔지니어링이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의 '소부장 으뜸기업' 22개 업체에 선정됐다.

오늘 11일 산업부는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소부장(소재·부품·장비) 으뜸기업 비전 선포식'을 열었다. 주성엔지니어링은 이번에 반도체 증착 부품·장비 제조기술 핵심전략기술 부문으로 뽑혔다.

 

'세계최초 시공간분할 ALD 증착장비'는 주성엔지니어링이 개발해낸, 차세대 반도체 핵심공정에 최적화된 솔루션이다. 이는 미세공정화(Tech-Migration)가 가속화되는 반도체 산업에서 메모리 분야뿐 아니라 비메모리까지 모든 차세대 공정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향후에는 차세대 디스플레이와 35% 이상 고효율 태양광 등 다앙한 분야까지 확대 적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1993년 설립된 주성엔지니어링은 창조와 혁신 철학을 기반으로 반도체, 디스플레이, 태양광 핵심 전(前)공정 장비 국산화에 성공했다. 전체 임직원의 약 65% 이상이 연구·개발에 종사하고 있으며 누적 특허 건수는 2100개 이상, 매년 전체 매출액의 15~20%를 끊임없이 R&D에 투자해 기술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고 있다.

회사관계자는 "작년 초 완공된 용인 R&D센터를 통해 세계적인 반도체 장비회사가 되기 위한 기반을 다졌다. 앞으로도 공정과 하드웨어 혁신을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태양광 산업에서 높은 경쟁력을 유지하며 미래 시장을 선점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