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신입 개발자 공채에 ‘AI 시험 감독관’ 적용
상태바
NHN, 신입 개발자 공채에 ‘AI 시험 감독관’ 적용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0.12.03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혜진 기자] NHN이 채용 시스템에 ‘AI감독관’을 첫 적용했다.

NHN은 기술부문 신입사원 공개채용 필기전형에 인공지능(AI) 감독관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3일 밝혔다.

작년까지 오프라인 공간에서 진행했던 필기시험 전형을 올해는 온라인으로 전환했다. 각종 부정행위를 탐지하고자 머신러닝(기계학습) 기술을 집약한 AI 시험 감독 서비스를 도입했다.

서류전형과 코딩 시험을 통과한 1000여 명이 응시했다. AI 시험 감독관은 정면 원격 카메라로 응시자들의 표정, 동작, 음성 등을 실시간으로 분석했다. 또 부정행위나 이상 움직임 등이 감지되면 의심 구간을 자동으로 수집해 검색 결과를 기록했다.

이와 함께 응시자들이 자신과 컴퓨터 모니터 화면, 마우스 등이 모두 나올 수 있도록 측면에서 촬영, 이를 1시간 이내에 응시 시스템에 올리도록 했다. 실시간 탐지에서 수집된 의심 구간에 대해 2단계에 걸쳐 검증하며 시험의 공정성을 확보했다.

NHN 관계자는 “앞으로 비대면 환경 속에서 편의성과 효율성을 높이는 방식의 온라인 채용 과정이 보편화될 것”이라며 “이번 시도로 확인된 개선사항들을 점검해 나가면서 내년 상반기 중에는 NHN클라우드에서 상용화 버전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