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로상회’ 창업 비용 최소화 전략 선보여
상태바
‘화로상회’ 창업 비용 최소화 전략 선보여
  • 방제일 기자
  • 승인 2020.11.20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방제일 기자] 많은 예비 창업자들은 프랜차이즈 본사의 전폭적인 지원과 안전성을 눈여겨보며, 무엇보다 수익성을 기대하고 창업을 결정한다. 그러나 과도한 로열티, 거품 낀 유통 및 인테리어, 강제적 부당 거래 등으로 문제가 일어나는 사례가 종종 일어나고 있다.

또한 초기 창업 비용의 부담을 생각한다면 이러한 문제들이 더욱 크게 다가올 수밖에 없다. 이가운데 참숯 무한리필 프랜차이즈 ‘화로상회’가 기존 고기집 창업 브랜드의 고정관념에서 탈피한 상생 행보로 주목받고 있다.

고기집 프랜차이즈 ‘화로상회’는 무한리필 업종임에도 불구하고 품질 좋은 고기를 무한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에 까다로워진 소비자의 입맛에 사로잡아 ‘프리미엄 창업 아이템’으로 이름을 알리고 있다.

‘화로상회’는 불황 속에서도 타프랜차이즈와는 다르게 가맹본사의 수익을 투명하게 공개하며 합리적이고 투명한 물류 마진을 공개하고 있다. 또한 가맹 점주들에게 보다 유리한 로열티 방식의 정책을 추진함으로써 가맹 점주들이 만족하는 브랜드로 인정받았다.

특히 프리미엄 고기집 무한리필 프랜차이즈 ‘화로상회’는 비선호 위치로 불리는 2층에서도 안전한 수익을 낼 수 있다는 장점을 갖고 있다. 1인당 13,700원이면 참숯통삼겹살, 옛날갈비, 원조막창, 껍데기를 무한으로 즐길 수 있다는 가성비를 갖추고 있어 A급 상권이 아니어도 충분히 수익을 창출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에 입지 선정과 초기 비용에 대한 부담을 줄여준다는 브랜드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화로상회’는 창업 경험이 전무한 초보 점주들에게도 무리 없이 운영할 수 있도록 본사의 교육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아울러 프리미엄 고기집 무한리필 프랜차이즈 ‘화로상회’는 셀프바를 운영함으로써 가장 큰 부담 중 하나인 인건비 또한 추가로 절감이 가능하다. 또 ‘화로상회’ 본사는 육가공된 돼지고기류를 365일 철저하게 선별하여 원팩시스템으로 가맹점에게 제공하며, 전문 주방인력이 없어도 되는 주방시스템으로 매장 운영의 효율성을 높였다. 

‘화로상회’ 본사 관계자는 “이러한 이유로 ‘뜨는 창업아이템’ 대열에 합류해 청년부터 은퇴 창업까지 지속적으로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무한리필 업종에 열풍을 불어 일으킨 것을 입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