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포 성원상떼빌 리버시티' 성원건설과 사업약정(MOU)체결..부산민간임대아파트 '눈길'
상태바
'구포 성원상떼빌 리버시티' 성원건설과 사업약정(MOU)체결..부산민간임대아파트 '눈길'
  • 방제일 기자
  • 승인 2020.11.20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방제일 기자] '구포 성원상떼빌 리버시티'의 시행사인 주식회사 성일개발산업과 성원건설이 사업약정(MOU)를 체결하여 지역민의 눈길을 끌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올해의 핵심과제로 부동산투기에 대한 단속강화와 정비사업규제, 시민주거안정을 위한 공공주택 공급 정책을 2020년도 업무계획을 통해 발표했으나, 부동산 업계와 부동산전문가들에 따르면 집값 과열규제보다 공급대책이 무엇보다 많이 우선시되어야 한다는 의견이다. 

이러한 부동산 분위기에 정부도 재건축과 재개발 등의 투기수요를 유발하는 정비사업보다 가로주택정비사업과 같은 소규모주택공급을 지원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장기임대방식의 민간임대아파트는 만 19세 이상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청약통장 유무와 주택소유 여부, 소득수준 등 조건없이 누구나 계약이 가능하다. 또한 전세보증금과 월세의 상승률도 제한된다. 이 밖에도 양도세, 취득세, 재산세 등 각종 부동산관련 세금부담에서도 자유로운 것이 특징이며 복잡해지는 부동산대책들 사이에서 10년간 임차료가 오르지 않는 안정적인 임대사업으로 내 집 마련을 꿈꾸는 사람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그 중 부산광역시 북구 구포 성원상떼빌 리버시티 민간임대사업이 주목을 받고 있다. 총 4개 동 지하 4층~지상 최대 33층 59㎡, 74㎡의 중소형 타입 292세대와 오피스텔 81㎡ 28세대, 29㎡ 12세대, 28㎡ 36세대 총 76세대 전체 합계 368세대로 예정되어 있으며, 트리플 역세권, 낙동강 전망, 전통시장이 위치 해 있어 준공 이후 명품아파트의 면모를 갖출 것으로 기대된다.

홍보관은 구포동에 마련되어 있으며, 방역을 위해 관람은 100% 사전예약제로 운영된다고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