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자산 ‘좁쌀’, 고팍스 상장
상태바
가상자산 ‘좁쌀’, 고팍스 상장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0.10.28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혜진 기자] 갤럭시아머니트리가 자사의 생활금융플랫폼 ‘머니트리’에서 발행한 가상자산 서비스인 ‘좁쌀(XTL)’을 거래소 고팍스(GOPAX)에 상장한다고 28일 밝혔다.

좁쌀은 블록체인 기반의 가상자산으로 머니트리 앱에서 캐시로 전환하여 사용할 수있는 스테이블형 코인이다. 좁쌀이 거래소에 상장됨으로써 업계 최초로 캐시로 교환될 수 있는 각종 디지털 자산(포인트, 쿠폰, 상품권 등)이 이제 가상자산(비트코인, 이더리움 등)으로 쉽게 교환될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되었다.  거래되고 있는 여러 가상자산들 역시 좁쌀과의 거래를 통해 이용자가 원하는 쿠폰, 상품권 및 현금으로까지 교환할 수 있다. 

갤럭시아머니트리가 가상자산 첫 상장거래소로 선택한 고팍스는 보안사고 이력이 없는 안전한 거래소로, 업계에서 국내 최초로 정보보호 관리체계(ISMS) 인증과 업계 첫 IOS/IEC27001을 취득한 거래소이다.  별도의 전용 계좌 개설 없이 기존에 사용하던 은행 계좌로 입출금이 가능한 장점이 있다.

갤럭시아머니트리 고광림 신사업본부장은 “이번 좁쌀의 거래소 상장은 ‘Digital Value Exchager’인 머니트리가 ‘교환’의 범위를 포인트, 상품권, 쿠폰 등에서 블록체인 기반의 가상자산으로까지 확대한 것을 의미한다”며 “이를 시작으로 현실의 실제 자산과 가상자산이 보다 쉽고 폭넓게 교환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