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 번호만 등록하면 끝"…네이버, 차량 통합 관리 서비스 선봬
상태바
"차량 번호만 등록하면 끝"…네이버, 차량 통합 관리 서비스 선봬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0.10.16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혜진 기자] 네이버는 차량 관리 통합서비스 '네이버 마이카(MY CAR)' 베타 버전을 오픈했다고 16일 밝혔다.

차량 번호만 등록하면 실시간 중고가 시세를 조회할 수 있고, 정기검사 시기와 잔여 보증 기간 등을 안내받을 수 있다.

차량 번호를 입력하면 실시간 중고가 시세를 조회할 수 있다. 정기검사일과 무상 보증 기간도 알려준다. 국토교통부와 제휴해 차량 리콜 정보와 주행 예상 거리도 안내한다. 

이태호 서비스 리더는 "차량 관리의 번거로움을 해결하는 것이 목표"라며 "차량 소유자들의 실질적인 편의를 위한 다양한 개인화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