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앤씨, 전기 불꽃 감지하는 누전 차단기 출시한다
상태바
아이앤씨, 전기 불꽃 감지하는 누전 차단기 출시한다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0.10.07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혜진 기자] 통신반도체 기업 아이앤씨테크놀로지가 전기 불꽃(아크)을 감지하는 누전 차단기를 올 4분기부터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누전 차단기는 두꺼비집(분전함) 안에 들어가는 기기다. 신제품엔 국내에 설치된 기존 제품들과 달리 전기 불꽃을 차단하는 특허 기술이 적용됐다. 

국내에선 아크 차단기의 탑재가 미국, 유럽과 달리 법적 의무 사항은 아니다. 이에 관련 기술을 이튼, 지멘스 등 해외 기업에서만 개발해왔다. 

회사 측은 신제품이 중소벤처기업부가 추진하는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지원 사업’의 화재 감지 시설, 노후 전선 교체에 적용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국제 표준인 2.5암페어(A)보다 낮은 2A 이하에서 아크를 감지할 수 있다. 전력 감지, 통신∙모바일 앱 기능도 있다. 

산업통산자원부의 신기술(NET) 평가 인증을 통과했다. 기본형과 와이파이(Wi-Fi) 탑재형, 경보음을 내는 버저(Buzzer) 탑재형 3종이다. 

업계 관계자는 “특히 Wi-Fi 탑재형은 IoT 기술을 접목해 예방 차원에서 좋을 것 같다”며 “제품에 대한 신뢰도가 쌓이고 가격 경쟁력이 있다면 전기, 화학 분야 사업장 등 민간에서도 수요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