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패박람회, 세종·울산 등 6개 지역서 온라인 개최
상태바
실패박람회, 세종·울산 등 6개 지역서 온라인 개최
  • 조명의 기자
  • 승인 2020.09.17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조명의 기자]

코로나19로 인한 위기를 넘어 시민들의 치유와 회복, 재도전을 응원하는 ‘2020실패박람회’가 영상대면(온택트) 방식으로 지역주민에게 한걸음 더 다가간다.  

행정안전부(이하 행안부)는 ’다 같이 시작하는 재도전‘이라는 주제로 ’실패박람회 in 지역박람회‘를 6개 지역에서 9월 17일부터 10월 31일까지 개최한다고 밝혔다. 

9월 세종(9.17)과 울산(9.17~9.19)을 시작으로 10월에는 전남(10.8~10.9), 충남(10.16~10.17), 부산(10.22~10.23), 대구(10.29~10.31)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영상대면(온택트) 방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실패박람회는 지역별로 개최돼 지역주민이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가장 처음으로 개최되는 ‘실패박람회 in 세종’은 9월 17일 오후 2시 30분부터 행정안전부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다. 
 
세종은 이날 행사를 위해 5월부터 시민주도의 숙의 토론과 캠페인, 슬기로운 집콕생활 온라인 사생대회 등 사전행사를 진행했으며, 행사는 ▲그간 실패박람회 과정을 담은 영상 상영, ▲숙의토론 결과에 대한 정책제안 이행선포식, ▲아카펠라그룹 메이트리의 재도전 응원 공연 등으로 진행된다. 
 
행사에 앞서 세종시 사회적경제공동체센터 랜선 개소식도 개최된다. 

세종사회적경제공동체센터(이하 세종센터)는 2019년 행안부의 지역사회 활성화 기반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연면적 779㎡, 지상 2층 규모로 조성됐다.

향후 세종센터는 지역 문제 해결에 참여하고자 하는 시민과 공동체를 위한 지역혁신 활동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실패박람회 in 울산’은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진행되며, 공식 누리집과 누리소통망을 통해 추진과정을 공유하고, 온라인 시민참여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전 공모로 선정된 100인의 도전, 경험, 성취, 실패경험을 담은 실패 콘퍼런스가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울산은 실패‧재도전 지역 의제 발굴을 위해 비캔버스(온라인협업툴) 프로그램과 영상회의 시스템을 활용해 전 과정을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하게 된다. 
 
향후 개최되는 온라인 지역박람회는 전남, 충남, 부산, 대구 순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진영 행안부 장관은 “코로나19라는 국가적 위기 속에서 집중호우와 태풍피해로 많은 분들께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국민들의 재도전과 지역 활력을 응원하고 공동체의 연대, 치유와 회복의 분위기를 만드는데 실패박람회가 중요한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최근 코로나19로 중소기업, 소상공인 분들께서 시련과 위기를 겪고 있다”며 “재도약의 전 과정을 지원하기 위해 전국 18개 중소기업 재도전종합지원센터와 30개 소상공인 재기지원센터를 통해 새로운 도전을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