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워치, ‘오버워치: 트레이서-런던의 부름’ 공개
상태바
오버워치, ‘오버워치: 트레이서-런던의 부름’ 공개
  • 방제일 기자
  • 승인 2020.09.16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방제일 기자]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전직 오버워치 핵심 요원이자 공격 영웅 트레이서가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신작 디지털 단편 만화, ‘오버워치: 트레이서-런던의 부름’ 시리즈의 첫 편을 공개했다.

배트걸, 모터 크러시 등으로 유명한 뉴욕 타임즈 베스트셀링 코믹 아티스트 밥스 타가 그림을 그리고, 미국에서 가장 권위 있는 만화상인 아이스너상을 수상한 마리코 타마키가 글을 쓴 이번 시리즈물은 고향인 런던에서 거리를 누비는 젊은 트레이서의 행적을 따라간다.

본 시리즈는 오버워치 디지털 단편 만화 사이트를 통해 누구나 무료로 볼 수 있다. 오늘을 시작으로 매월 1편씩, 총 5편이 순차 공개된다. 북미 시장에서는 출판물로도 발간되며, 1편은 오는 12월 초 서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시리즈의 첫 디지털 발행을 기념해 오버워치 게임 내에서는 ‘트레이서의 만화 챌린지’ 이벤트를 16일부터 28일까지 진행된다. 기간 중 게임에 접속해 특정 수 이상의 승리를 거둔 플레이어는 단편 만화의 원화를 바탕으로 제작된 ‘만화 트레이서’ 영웅 스킨과 다양한 꾸미기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같은 기간 트위치 내 오버워치 카테고리에서 스트리밍을 진행하는 채널을 생방송으로 시청하는 이들에게는 단편 만화를 테마로 한 스프레이를 지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