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한국형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 구축 나서
상태바
NHN, 한국형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 구축 나서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0.09.15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혜진 기자] NHN이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가 주도하는 세계 최초의 민관 협력 '인공지능(AI) 제조 플랫폼(KAMP)' 구축에 나섰다. 

15일 NHN에 따르면 중기부는 앞서 9일 AI 제조 플랫폼 구축을 위한 민간 클라우드 사업자로 'NHN-KT 컨소시엄'을 선정, 사업 착수를 발표했다.

KAMP는 클라우드의 데이터 운영 인프라를 기반으로 제조 AI 전문가들과 협력해 제조 특화 플랫폼으로 구축된다. 스마트 공장의 확산과 제조 혁신이 목표다. 2022년까지 3단계에 걸쳐 추진할 예정이다.

1단계는 제조 플랫폼 인프라 구축 단계다. 사전 컨설팅, 맞춤형 제조 솔루션 선정, 솔루션 적용·검증을 거쳐, AI 표준 모델 등 제조 데이터 활용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2단계에서는 솔루션 스토어를 구축·운영할 방침이다. 제조 기업이 원하는 솔루션을 직접 검색하고, 맞춤형 솔루션을 구매하거나 원하는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게 한다.

마지막 단계는 KAMP에서 제작된 제조 데이터를 기업 간 직접 거래할 수 있는 데이터 유통 채널 마련이다. 데이터 거래 활성화를 위한 AI 기반의 제조 데이터 추천 서비스 등을 적용할 계획이다.

백도민 NHN 최고정보관리책임자는 "KAMP는 민간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AI 스마트공장화를 지원하는 세계 최초의 AI 중소벤처 제조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