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로다인 라이더 퍽 센서, 파리펙스 교통 관리 솔루션에 탑재
상태바
벨로다인 라이더 퍽 센서, 파리펙스 교통 관리 솔루션에 탑재
  • 김경한 기자
  • 승인 2020.07.27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 사고율 낮추고 도로 안전 증진하는 교통 모니터링에 최적화

[테크월드=김경한 기자] 벨로다인 라이더(Velodyne Lidar)가 교통 관리와 속도 측정 시스템을 제공하는 파리펙스(PARIFEX)와 3년간의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파리펙스는 이번 계약을 계기로 교통 사고율을 낮추고 도로 안전을 증진하는 자체 교통 모니터링 솔루션에 벨로다인 라이더 퍽 센서를 적용할 예정이다. 

벨로다인 퍽 센서(with Velodyne Puck sensors)는 풍부한 3D 컴퓨터 인식 데이터로 실시간 대상과 여유 공간 감지 기능을 제공한다. 작고 콤팩트한 라이다 센서이면서도 사거리가 100m에 달한다. 안정성, 전력 효율성, 서라운드 뷰 기능을 갖춰, 보행자 안전, 차량 교통, 주차 공간 관리 등과 같은 스마트 시티 솔루션에 이상적인 솔루션이다.

파리펙스는 나노캠(NANO-CAM)과 노마드(NOMAD) 솔루션에 벨로다인 퍽 센서를 탑재해 차량, 보행자, 자전거 운전자를 포함해 정지된 대상과 움직이는 대상을 실시간으로 추적하는 동시에 익명성을 보장한다. 나노캠은 도로 안전을 위한 과속 단속 카메라는 물론 스마트 시티, 스마트 주차, 자율주행 차량의 내비게이션 보조 등 다른 솔루션에 장착된다. 노마드는 다중 위반 적발 시스템으로 교통 신호, 속도, 멈춤 표지, 전화 사용 위반 등을 모니터링할 수 있다. 파리펙스는 ‘오토메이티드 위드 벨로다인(Automated with Velodyne)’ 파트너사다.

나탈리 드구엔(Nathalie Deguen) 파리펙스 영업부장은 “차량 과속 위반과 기타 도로 법규 위반 단속은 도로 사고율을 낮추고 안전을 증진하는 데 대단히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벨로다인 라이더는 우리 솔루션에 자동차 감지, 계수, 위치 확인, 추적에 필요한 범위와 정확성을 제공함으로써 강력한 기술을 보강해준다”며 “벨로다인 센서는 광범위한 조명과 날씨 여건에서 막강한 성능을 발휘한다”고 설명했다.

에리히 슈미트(Erich Smidt) 벨로다인 라이더 전무는 “파리펙스는 감지 솔루션에 퍽 센서를 탑재해 기존 시스템에 비해 더 먼 거리에서도 정확하고 믿을 수 있는 위반 단속을 실행할 수 있음을 보여줬다”며 “파리펙스는 퍽을 통해 꼬리물기, 방향 전환, 교통 체증 등 고난도 도로 여건에서도 시스템 성능을 개선해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